• 구름많음동두천 10.6℃
  • 구름조금강릉 15.8℃
  • 구름많음서울 11.5℃
  • 구름많음대전 11.5℃
  • 연무대구 12.1℃
  • 구름조금울산 14.7℃
  • 구름많음광주 14.1℃
  • 구름많음부산 16.4℃
  • 구름많음고창 12.0℃
  • 흐림제주 13.7℃
  • 구름많음강화 10.1℃
  • 구름조금보은 11.7℃
  • 구름많음금산 11.8℃
  • 구름조금강진군 14.8℃
  • 구름많음경주시 14.9℃
  • 구름조금거제 13.1℃
기상청 제공

제주도, 마늘 피해 현장 점검 및 간담회 개최

URL복사

고영권 정무부지사, 28일 오후 4시 마늘 병해충 피해 현장 찾아 현황 파악 및 대책 논의

 

G.ECONOMY(지이코노미) 김미현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가 최근 고온·다습으로 서귀포시 일부지역에 마늘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긴급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고영권 제주특별자치도 정무부지사는 28일 오후 4시 서귀포시 안덕면과 대정읍 등 마늘 병해충 피해 현장을 찾아 현황을 파악하고 피해 농가 및 관계자와 대책 등을 논의했다.


이날 현장 방문에는 고영권 정무부지사를 비롯해 조훈배 제주도의원, 제주도 및 농협 관계자, 피해 농가 등이 참석했다.


제주도는 조기 비닐 피복된 대정읍 및 안덕면 일부 포전에 뿌리가 썩고 잎 마름 증상이 발생하는 것을 확인했으며, 피해 원인으로는 9월 중순 이후 고온·다습 등 이상기온으로 인한 발생으로 추정하고 있다.


고영권 정무부지사는 “과도한 관수작업 지양 등 과습 방지와 혼용 약제 관주작업을 실시하여 추가 피해를 최소화하고 필요시 방제약제비 등 지원 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며 “같은 피해가 반복되지 않도록 이상고온 등 기후변화에 대한 철저한 모니터링과 맞춤형 영농지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