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9.6℃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10.4℃
  • 맑음울산 11.9℃
  • 맑음광주 9.3℃
  • 맑음부산 14.1℃
  • 맑음고창 6.7℃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4.2℃
  • 맑음강진군 9.6℃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12.0℃
기상청 제공

인천시, 2021년 마을계획 지원사업 최종 공유회 개최

 

G.ECONOMY(지이코노미) 김영식 기자 | 인천광역시는 31일, 주민이 주도하고 주민이 마을의 미래를 직접 계획, 실천하는 '2021년 마을계획 지원사업'의 9개월간의 대장정을 마무리짓고, '시민협력플랫폼 공감'(인천시 미추홀구)에서 ‘마을계획 지원사업 최종 공유회’를 개최하고 그간의 성과를 인천시민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마을계획'은 주민이 직접 마을의 의제를 발굴하고, 해결방안을 찾아 자원을 연계·분배하는 과정까지 전부 주민의 참여와 결정으로 이뤄진다. 마을의 중·장기적 관점에서의 비전과 실천계획을 수립하는 과정이다.


시는 ‘20년부터 마을공동체 지원사업의 규모와 범위를 확대해 '마을계획 지원사업'을 신설했고, 이를 통해 마을공동체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지원체계를 마련했다.


지난해 10개 공동체가 참여했던 '마을계획 지원사업'은 올해 14개 공동체가 참여, 전년보다 더 세분화된 다양한 주제로 마을계획 수립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21년 마을계획 지원사업'에서는 인천시의 주요 과제인 자원순환 이슈를 마을단위에서 직접 고민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자원순환 연계형’ 지원사업, 그리고 마을활동에 관심있는 청년(공동체)가 자신들의 마을살이에 대한 고민과 계획을 함께 나눌 수 있는 ‘청년공동체 네트워크형’ 지원사업 등을 신규 유형으로 지원, 공동체에서 보다 폭넓은 마을 의제들을 고민하고 계획할 수 있도록 했다.


‘마을계획 지원사업 최종 공유회’에서는 2021년 7월부터 지금까지 총 9개월간 추진해 온 각 마을공동체의 마을계획 수립 과정과 결과, 그리고 주민주도의 실천사업 내용을 공유하고, 앞으로 각 마을에서 실천하고자 하는 다양한 마을의제를 및 계획을 발표한다. 아울러 참여공동체간의 네트워크 워크숍, 그리고 마을계획 수립 결과 전시회도 함께 열린다.


박재성 시 협치인권담당관은 “'마을계획'은 마을 구성원들의 자발적 참여와 민주적 의사결정과정을 통해 주민이 직접 주도하며, 이를 통해 공동체와 마을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사업이며, 이를 통해 마을공동체가 공공의제를 해결하는 주체로써 자리잡을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해 나갈 것”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