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6.6℃
  • 맑음서울 4.1℃
  • 구름조금대전 3.3℃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4.7℃
  • 맑음부산 5.9℃
  • 맑음고창 1.5℃
  • 맑음제주 7.6℃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0.0℃
  • 맑음금산 0.1℃
  • 맑음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1.1℃
  • 맑음거제 5.9℃
기상청 제공

더불어민주당, 유성훈 금천구청장…‘제238회 정례회’ “청소년 사업 예산 삭감 결과에 유감”

같은 더불어민주당 구의원 주도, 계파 간 갈등으로 지역 민심 동요

G.ECONOMY(지이코노미) 정길종 기자 |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금천구 청소년을 위한 지원책으로 '청소년문화의집 임대공간 조성'을 위한 예산 편성 안을 제출하였으나 금천구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로부터 해당 예산 전액 삭감이라는 결과를 받았다며 지난달 29일 SNS를 통해 유감을 표명했다.

▲더불어민주당, 유성훈 금천구청장, 청소년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금천구의회는 제238회 정례회를 통해 '청소년문화공간 조성사업'과 '금천복지재단설립에 관한 연구 용역'에 대한 예산을 삭감했다.

 

이번 예산 삭감을 주도한 구의원들이 현 유성훈 금천구청장과 같은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인 점이 알려지며 지역 정가에는 묘한 긴장감이 흐른다.

 

집행부와 구의회 간 계파 갈등으로 야기된 부결 안의 피해는 오롯이 구민들에게 돌아갈 것으로 보인다.

 

지난 2020년 12월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공익활동 활성화 지원조례(안)'을 구의회에 제출하였으나, 은평구의회가 부결시키면서 시민단체와 구민들의 거센 반발에 부딪혔다. 이후 김 구청장은 구의회와의 갈등 속에서 2022년 재선에 성공했다는 점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앞서 윤석열 정부는 내년도 공공형 노인일자리 6만 개를 줄이는 발표를 했다. 이에 유성훈 구청장은 공공형 노인일자리는 복지사업의 개념으로 접근해야 한다며 줄어든 노인일자리에 대한 예산을 보존하는 방안을 마련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뿐만 아니라 유성훈 구청장은 복지재단설립하고, 조기 은퇴자를 위한 일자리 방안 등을 모색하는 등 초고령화 시대를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후문이다.

 

저출산과 초고령화 시대를 극복하기 위해 노인복지와 아동청소년 정책에 대한 고민이 절실하다. 특히 2040년에는 지금의 아동과 청소년 한 명이 77명의 노인을 부양하는 인구절벽의 시대가 도래 한다. 

 

지금의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정책은 눈앞에 보이는 예산의 효율성을 따지기보다, 국가의 장래라는 거시적인 시각에서 바라봐야 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