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1℃
  • 구름조금강릉 24.3℃
  • 구름조금서울 22.8℃
  • 맑음대전 22.8℃
  • 구름조금대구 22.6℃
  • 흐림울산 21.8℃
  • 맑음광주 23.9℃
  • 흐림부산 22.5℃
  • 맑음고창 23.4℃
  • 맑음제주 25.8℃
  • 구름조금강화 22.2℃
  • 맑음보은 21.1℃
  • 구름조금금산 20.5℃
  • 맑음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0.6℃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울산교육청, 그린스마트미래학교 사업비 345억 추가 확보

다른 시도교육청서 반납 예정인 민자사업비 확보

 

G.ECONOMY(지이코노미) 김윤중 기자 | 울산광역시교육청은 교육부에서 그린스마트미래학교 추진과 관련한 사업비 345억 원을 추가로 확보했다.


울산시교육청은 학급수 증가 및 사전기획 내용 반영을 위한 부족한 사업비를 확보하고자 ‘연내 고시하지 못한 민자사업비는 불용되어 재편성을 할 수 없다’는 교육부 지침을 주의 깊게 살폈다.


이에 따라 다른 시·도 교육청에서 추진하지 못하고 반납 예정인 민자사업비를 확보하고자 3개월에 걸쳐 담당 과장 및 담당 사무관 회의는 물론 수시로 교육부 관계자와 유선으로 가능 여부를 협의했다. 울산시교육청은 이런 과정을 거쳐 울산교육청에 6개동 345억 원을 우선 배정해 달라고 교육부에 요청했고, 지난 25일 재배정 확정 통보를 받았다.


이번에 확보된 사업비는 학급수 증가가 예상되는 농소중, 청량중의 개축 공사에 활용할 계획이다.


농소중은 현재 18학급에서 29학급, 청량중은 현재 8학급에서 22학급으로 학급수가 늘면서 개축 때 연면적 증가에 따른 사업비 부족으로 어려움이 예상됐다. 이번에 교육부에서 345억 원을 추가로 배정받아 22년 임대형민자사업(BTL)으로 추진해 오는 2025년 상반기 준공 예정이다.


울산광역시교육청 관계자는 “교육부에서 추가 확보한 예산은 울산교육재정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이번처럼 적극적인 행정을 통해 학생들이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 속에서 학습을 이어갈 수 있도록 교육 여건을 계속해서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