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슨] TOP PLAYER ONE POINT LESSON (박민지) - 그린 주위 퍼터
[레슨] TOP PLAYER ONE POINT LESSON (박민지) - 그린 주위 퍼터
  • 조도현
  • 승인 2020.02.24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그립을 단단하게 잡고 잔디와 접촉을 느끼며 강하게 스트로크를 해보자

[G-ECONOMY 조도현 기자] 골프는 선택이 굉장히 중요하다. 코스를 돌다 보면 상황에 따라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된다. 티영구역에선 드라이버나 우드 혹은 아이언을 선택할 것인지, 두 번째 샷에선 또 어떤 아이언 클럽을 잡을 지 결정해야 한다. 그 기준은 홀의 생김새나 페어웨이의 너비, 핀의 위치, 바람의 세기 등 여러 가지 요소가 있다. 어떤 경우든 가장 중요시해야 할 것은 공을 안전하게 보내는 것이다. 특히 아마추어 골퍼들은 공을 목표지점에 안전하게 보내는데 주안점을 둬야 한다. 그린 주위에서 퍼터로 공을 홀에 가깝게 붙이는 방법도 그래서 필요하다.

그린 주위에서 퍼터로 스트로크를 하기 전에 먼저 살펴봐야 할 점은 공이 굴러 가는 라인에 잔디가 고르게 다져져 있는가이다. 디보트 자국이 있거나 잔디가 불규칙하게 자라있다면 공이 원하는 대로 굴러가기 힘들 것이다. 그린 지 잔디가 고르게 다져져 있다면 과감하게 퍼터를 선택하자. 그립은 단단하게 잡자. 그린에서와 달리 긴 잔디를 빠져 나가기 위해선 강한 스트로크를 해야 한다. 이때 퍼터 페이스가 잔디를 스쳐 지나가는 소리나 느낌을 상상해보자.

(사진 = 조도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620 (유진빌딩)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지이코노미(주) G.ECONOMY
  • 매체명 : G.ECONOMY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G.ECONOMY ONLINE CEO 김용두, MAGAZINE CEO 강영자
  • 편집인 : 김대진    |    디지털미디어국장 김민제
  • G.ECONOM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G.ECONOM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