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하기
뉴스등록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임신·출산 헬스케어 AI서비스 전문기업 광주센터 문 열어

등록일 2021년02월23일 09시15분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리치앤코 광주AI센터…임신·출산·육아 AI서비스
다양한 인공지능 서비스 출시 인재양성·일자리 창출


 

[광주=지이코노미] 신홍관 기자 = 광주광역시와 지난해 9월 업무협약을 체결한 리치앤코가 22일 광주 인공지능센터 문을 열었다.

 

서구 금화로 회재빌딩에서 열린 이날 개소식에는 이용섭 시장, ㈜리치앤코 한승표 대표이사, 양향자 국회의원, 관련기관 대표 등이 참석했다.

 

‘리치앤코 광주AI센터’는 자체 개발한 플랫폼 ▲리치플래닛 ‘열달후에’(임신·출산·육아 헬스케어 서비스) ▲꼬리(반려동물 생애주기 서비스) ▲바른팜(스마트팜 비즈니스) 등의 인공지능을 활용한 서비스 고도화 작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열달후에’ 플랫폼은 관내 산부인과 및 난임센터와 협업체계를 갖춰 광주 AI센터 기술지원을 통해서 임신 성공률을 높일 수 있는 AI 솔루션과 플랫폼을 출시할 예정이다.

 

다양한 반려동물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꼬리’는 광주 AI 데이터센터 내에 국내 최대 규모의 동물산업 데이터 뱅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번 ‘리치앤코 광주 AI센터’ 설립은 다양한 인공지능 서비스 영역을 통해 인재육성 및 일자리 창출로 광주 인공지능 생태계 조성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앞으로도 인공지능과 관련한 경쟁력 있는 기업들을 적극 유치할 계획이다.

 

㈜리치앤코 한승표 대표는 “인공지능에 특화된 광주에서 AI센터를 개소함으로써 헬스케어, 반려동물, 스마트팜 등 각각의 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다”며 “비즈니스 성장을 바탕으로 광주 인공지능 생태계 조성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용섭 시장은 “리치앤코의 광주 AI센터 개소는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를 향한 또 하나의 귀중한 발걸음이다”고 평가하고 “세계 최고의 인공지능 기반을 조성해 다양한 기업이 광주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2019년 10월부터 현재까지 글로벌 경쟁력을 가진 79개 인공지능 기관 및 기업을 유치해 43개 기업이 법인설립 및 사무실 개소를 했다. 이번에 44번째 사무실을 개소하는 등 광주 인공지능 생태계 조성을 위한 기관 및 기업유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홍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NEWS GOLF & SPORT INTERVIEW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