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10.6℃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12.4℃
  • 맑음울산 13.2℃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14.6℃
  • 맑음고창 7.4℃
  • 맑음제주 14.3℃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4.5℃
  • 맑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11.2℃
  • 맑음경주시 9.7℃
  • 맑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또 우승, 김효주 KLPGA 투어 초청대회서만 올 시즌 2승 올려

-31일 제주 핀크스GC에서 열린 'SK네트웍스·서울경제 클래식'에서 1타 차 우승

 

 

G.ECONOMY(지이코노미) 김대진 기자 | 김효주(26)가 KLPGA 투어에서 또 우승을 차지했다. 김효주는 31일 제주도 서귀포의 핀크스 골프클럽(파72·6707야드)에서 열린 'SK네트웍스·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총상금 8억 원)'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2개를 묶어 4언더파 68타를 쳤다. 최종합계 14언더파 274타를 기록한 김효주는 2위 이소영(24·롯데)을 1타 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우승상금은 1억4400만 원.

김효주는 지난달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 이어 올해 KLPGA 투어에서만 2승을 거뒀다. 김효주는 “3개 대회에 나와서 2승을 한 건 운이 좋아서다. 잘될 때 한국 대회에 나오면서 우승하게 되는 것 아닌가 싶다. 타이밍이 잘 맞는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1타 차 단독 선두로 출발한 김효주는 한때 2위에 4타 차로 앞서 나갔다. 그러나 이소영이 이날 8타를 줄이며 막판  접전이 펼쳐졌다. 이소영이 16번 홀(파5) 버디로 공동 선두를 만들자 김효주도 13번 홀(파4)에서 버디로 응수하며 다시 앞서갔다. 그러나 이소영이 18번 홀(파4)에서 버디를 하며 다시 공동 선두로 나섰다. 연장전으로 가는가 싶던 상황에서 김효주의 노련미가 빛났다. 17번 홀(파3)에서 티샷한 볼이 그린을 지나 프린지에 멈췄다. 김효주는 이 볼을 버디 퍼트로 연결시켜 성공했다. 극적으로 다시 선두로 나섰다. 김효주는 마지막 18번 홀에서도 무난하게 투온시켜 파(Par)로 마무리짓고 우승을 확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