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4℃
  • 구름많음강릉 29.9℃
  • 구름조금서울 26.7℃
  • 맑음대전 28.3℃
  • 구름조금대구 30.1℃
  • 구름조금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28.6℃
  • 구름조금부산 29.1℃
  • 구름조금고창 28.2℃
  • 제주 27.6℃
  • 맑음강화 26.1℃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6.8℃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31.1℃
  • 구름조금거제 30.4℃
기상청 제공

증평군민의 숙원! (가칭)송산초등학교 신설해달라

 

G.ECONOMY(지이코노미) 박미영 기자 | 증평송산지구 주변 공동주택 세대수가 증가하면서 (가칭)송산초등학교 설립에 대한 요구가 거세지고 있다.


증평송산초신설범군민추진위원회는 3일 오후 1시 증평군청 민원실 앞에서 (가칭)송산초등학교 신설촉구 결의대회 및 신설촉구 서명운동을 벌였다.


이날 결의대회에는 추진위 공동대표인 교사모(증평교육을 사랑하는 모임, 회장 이상호)를 비롯해 임호선 국회의원, 증평군의회(의장 연풍희) 의원, 증평군사회단체연합회(회장 김장응), 증평군여성단체협의회(회장 안홍순), 증평군이장연합회(회장 송규영), 김규환, 이문재 공동대표와 추진위원 등 증평군의 67개 사회단체와 학부모단체 80여명이 함께 참여해 송산지구 초등학교 신설을 강력히 촉구했다.


증평교사모 이상호 회장은“증평 송산지구의 학생들이 매일 신호등 없는 곳을 포함해 총 17개의 횡단보도를 건너야 하며, 또한 통행량이 많은 36번 국도를 지나야 하는 등 증평초까지 통학은 극한 위험에 노출되었다”고 말했다.


또한 “증평초 1200여명이 넘는 학생들의 통학을위해 학부모들의 차량과 출퇴근 차량이 맞물려 교통혼잡이 심각하다“며 안전한 통학권과 과대학교 해소를 위해 학교신설이 시급하다”고도 했다.


그러면서 “현재 증평지역에 6,458세대 규모의 증평코아루(770세대), 송산대원칸타빌(330세대), LH송산단지(605세대), 현대아이파크(2,569세대), 증평복합산업단지 내(849세대), 석미모닝파크(440세대), 증평센트럴지역주택조합(508세대), 증평주택조합(387세대)의 공동주택단지가 추진 중으로 초등학교 신설을 위한 공동주택 세대수와 학령인구가 확보된 상황이다”며 당위성을 주장했다.


범군민 추진위 공동대표단은“우리군의 특수한 교육여건을 적극적으로 설명한다면 송산지구 초등학교 신설이 가능할 것”이라며, “송산지구 초등학교 신설이 내년도 1월에 예정되어 있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 꼭 반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건의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