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5℃
  • 구름많음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4.9℃
  • 구름조금대전 23.7℃
  • 흐림대구 21.3℃
  • 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2.4℃
  • 흐림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21.9℃
  • 흐림제주 23.7℃
  • 맑음강화 22.5℃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2.0℃
  • 흐림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20.6℃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손목 골절, 수술이 필요한 경우와 그렇지 않은 경우는?

 

G.ECONOMY(지이코노미) 강승현 기자 |  등산이나 홈트레이닝을 즐겨 하는 사람들이 점점 증가하는 추세다. 운동량이 부족해지지 않도록 건강을 챙기는 것도 좋지만 부상을 당하지 않도록 주의하는 것도 중요하다.

 

산행 중 미끄러지거나 운동을 하다가 넘어지면서 다치는 경우가 많은데, 이때 손목 골절 부상을 입는 사람들이 많은 편이다.

 

손목 골절은 엑스레이 촬영으로 진단이 가능하다. 그렇지만 엑스레이 촬영만으로는 3차원 영상이나 단면 영상들을 확인하기 어렵기 때문에 정밀한 결과가 필요할 때는 CT 촬영을 진행한다. 뼈에 살짝 금이 간 정도의 손목 골절은 깁스와 같은 고정 치료를 적용할 수 있다.

 

만약 복합골절이거나 골절된 뼈가 서로 벌어져 있는 상태라면 수술적 처치가 필요하다. 손목 골절 수술은 뼈를 제자리에 맞춘 후 고정하는 방식으로써 가느다란 핀으로 고정하는 방법부터 내고정물을 삽입하는 방식이 있으며, 경우에 따라 외고정물을 사용할 수 있다.

 

손목 골절 치료는 골절된 뼈의 양상뿐만 아니라 환자의 연령과 성별, 직업까지 치료 방식에 영향을 끼치므로 치료 전에 충분한 상담이 필요하다. 특히 성장판이 아직 닫히지 않은 성장기의 환자는 손목 골절 수술 시 성장판에 손상이 가지 않도록 세심하게 주의를 기울여 수술해야 한다.

 

노령층에서는 운동 및 영양소의 부족 등으로 인하여 작은 충격만 가해져도 손목 골절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손목 골절 수술이 잘 되었다고 해서 곧바로 뼈가 붙는 것은 아니므로 수술 후에도 고정 기간을 충분히 가지고 안정을 취해야 한다.

 

도움말 : 잠실 선수촌병원 김홍겸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