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7℃
  • 흐림강릉 2.3℃
  • 구름많음서울 2.5℃
  • 구름많음대전 4.2℃
  • 흐림대구 3.9℃
  • 흐림울산 3.6℃
  • 흐림광주 5.1℃
  • 흐림부산 4.1℃
  • 구름많음고창 3.8℃
  • 흐림제주 8.0℃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2.1℃
  • 구름많음금산 1.9℃
  • 구름많음강진군 5.6℃
  • 구름많음경주시 3.6℃
  • 흐림거제 4.9℃
기상청 제공

이철우 도지사, 백선엽 장군 서거 2주기 추모행사 참석

 장군의 나라사랑정신 계승...한반도 영구적 평화를 위한 한미동맹 강화 결의 

지이코노미 홍종오 기자 |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8일 고(故) 백선엽 장군(1920~2020년) 서거 2주기(7월 10일) 추모행사에 참석했다.

 

이번 추모행사는 한미동맹재단, 주한미군전우회, 육군협회 공동주관으 칠곡 다부동 전적기념관에서 열렸으며, 지난해 서거 1주기 행사와 ‘제10회 한미동맹포럼’ 이어 올해도 행사를 개최함으로써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했다.

 

이종섭 국방부장관, 박민식 국가보훈처장, 폴 J. 라캐머라 한미연합사령관, 윌러드 벌레슨 미8군사령관, 안병석 육군참모총장 등 한미 양국의 주요인사가 자리를 함께했으며 특히, 백선엽 장군의 장녀인 백남희 여사가 참석하여 행사의 의의를 더했다.

 

이날 행사는 △헌화·분향 △환영사 △추모사 △전적기념관 관람 △감사패 전달 △감사연설 △추모영상 등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백선엽 장군의 고귀한 나라사랑 정신을 기리고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를 위한 한미동맹의 긴밀한 공조와 협력을 다짐했다.

 

백선엽 장군은 국군과 유엔(UN)군이 낙동강에 교두보를 마련함으로써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다고 알려진 다부동 전투의 주역이다.

 

특히, 전투 당시 "내가 앞장서서 싸우겠다. 만약 내가 후퇴하면 나를 먼저 쏴라”며 도망치는 장병들을 막은 일화는 유명하다.

 

이철우 도지사는 추모사를 통해 “경상북도는 백선엽 장군의 나라사랑 정신을 계승하여 호국의 역사를 지키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하여 노력해 나가겠다”며, “피 흘리며 쌓아올린 한미동맹을 더욱 공고히 하는 데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