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2.5℃
  • 흐림강릉 14.9℃
  • 흐림서울 14.8℃
  • 구름많음대전 15.1℃
  • 흐림대구 17.2℃
  • 흐림울산 15.7℃
  • 흐림광주 15.8℃
  • 흐림부산 17.5℃
  • 흐림고창 14.4℃
  • 제주 17.3℃
  • 흐림강화 13.8℃
  • 흐림보은 14.5℃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6.1℃
  • 흐림경주시 15.6℃
  • 흐림거제 16.3℃
기상청 제공

노안 교정, 필요한 경우는?

 

G.ECONOMY(지이코노미) 강승현 기자 |  노안이란 발생 초기부터 불편한 증상들이 지속적으로 나타나게 되는 것은 아니다. 다만, 눈 앞이 자주 뿌옇게 흐려 보이게 되면서 눈을 비비는 일이 많아지고 자주 시야가 흐릿하게 보인다. 이런 경우 이미 노안이 진행된 상태일 수 있어 안과 검진을 받아주는 것이 필요하다. 평상시에는 큰 변화가 없지만, 시력이 어느 순간 서서히 저하되고 있음을 느끼고 있다면 눈 상태를 확인해주어야 한다.

 

노안은 먼 거리도 뿌옇게 흐려보일 수 있지만 가까운 거리도 제대로 보이지 않는다는 단점이 존재한다. 먼 거리를 보다가 가까운 거리를 볼 때 수정체의 조절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오히려 가까운 물체가 제대로 보이지 않는 증상이 나타나는 것이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60대 이상에게 나타나는 문제점이라 여겨졌지만, 최근 들어서는 사회 활동을 왕성하게 하는 40대에게서도 노안 증세가 드러나게 되어 노안교정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게 되었다.

 

하지만, 단순 노안을 겪고 있는 것만으로 노안수술을 결심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보통은 노안과 함께 백내장 증상이 진행될 때 불편함을 극심하게 느끼게 될 수 있으며 서서히 교정을 생각하게 된다. 특히 다른 안질환에 비해서 백내장은 50대 이후가 넘어가면 발병률이 상당히 높아지기 때문에 노안 교정과 동시에 진행하려는 경우가 많다.

 

이때 진행해 볼 수 있는 치료 방법으로는 다초점 인공수정체가 있다. 이 방법은 근거리부터 원거리까지 모든 초점을 맞추는 것이 가능하다. 또한 백내장과 함께 노안의 교정도 가능하기 때문에 최근 많은 사람이 선호하고 있는 방법 중 하나이다.

 

여러 종류의 렌즈가 있지만 그 중 팬옵틱스 렌즈는 시야 확보에 많은 비율을 차지하는 60cm의 중간 거리 확보에 우수한 기능을 담고 있다. 뿐만 아니라 많은 빛을 사용하고 있어서 다양한 거리에서 뚜렷한 시야를 제공한다.

 

무엇보다도 좋은 수술 방법을 선택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중요한 것은 의료진의 실력과 사후관리의 여부다. 충분한 예방과 대처를 위해서 필요한 설명을 진행해주고 있는 곳인지 꼼꼼하게 살펴야한다. 이후에 나타날 문제점들까지 살피는 것도 중요하다. 또한 진행되는 모든 과정에서 충분한 설명을 진행해주고 있는지도 파악하여 진행하는 것이 필요하다.

 

도움말 : 글로리서울안과 구오섭 대표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