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1℃
  • 구름조금강릉 4.7℃
  • 맑음서울 1.9℃
  • 맑음대전 0.1℃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3.0℃
  • 맑음광주 3.1℃
  • 맑음부산 5.3℃
  • 맑음고창 -0.8℃
  • 구름조금제주 4.7℃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3.3℃
  • 맑음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2.3℃
  • 맑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강한 자외선 노출, 백내장 발병 위험 키울 수도 있다.

 

G.ECONOMY(지이코노미) 김용두 기자 | 고령화 사회에 진입함에 따라 노인성 안질환에 관한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안과 질환 수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는 백내장은 대표적인 노인성 안질환으로 꼽히는데 과거에 비해 수술 방식이나 장비들이 발달하면서 가볍게 생각하는 경우도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백내장이란 눈 안에 있는 굴절 기관인 수정체가 투명성을 잃고 뿌옇게 혼탁해지는 질환이다. 수정체가 혼탁해지면 눈으로 들어온 빛이 제대로 통과하지 못하기 때문에 망막에 상을 맺는 것이 어려워지고 이로 인해 안개가 낀 것처럼 시야가 흐릿하게 보이는 증상이 나타난다. 혼탁이 점점 심해질수록 사물이 겹쳐 보인다거나 빛 번짐, 눈부심 등의 시력 장애가 동반되기 때문에 일상생활에서의 불편함이 커질 수밖에 없다.

 

또한, 발병 역시 특정한 원인에 의하기 보다는 일상에서 흔히 겪을 수 있는 상황에서 발생하는 경우가 많은데, 그 중 하나는 자외선이다. 자외선은 파장에 따라 자외선AㆍBㆍC로 나뉘는데, 그 중 자외선A는 각막과 수정체에 일부 흡수되고 일부는 망막까지 도달해 백내장 등의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사람들은 백내장이 있다고 해서 당장 수술을 받아야 한다고 여기기도 하지만, 무조건적인 것은 아니다. 초기에 발견한다면 약물 치료를 통해 진행을 늦출 수 있다. 하지만 약물만으로는 완전한 개선 효과를 기대하기 힘들기 때문에 일상생활에서 느끼는 불편함이 크다거나 합병증의 발생이 우려될 때는 수술이 필요할 수 있다.

 

최근에는,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사용한 백내장 수술 방법을 흔히 활용한다. 이는 초점이 두 개 이상인 인공수정체를 통해 먼 거리와 가까운 거리, 중간거리까지 시력 개선이 가능하여 수술 후 안경이나 돋보기 착용이 필요 없다는 것이 특징이다

 

다만, 수술 전에는 철저한 정밀 검사와 상담을 통해 건강 상태를 정확히 파악하고 그에 알맞은 계획을 세우는 것이 필요하다. 각막과 수정체, 망막, 시신경 등 전체적인 이상 여부를 확인함으로써 부작용 및 후유증을 예방하고 수술 후 시력 예후를 미리 확인해 볼 수 있다.

 

수술 후에는 처방 받은 약들을 꾸준히 사용하고 눈에 충격이나 무리가 갈 수 있는 과격한 운동이나 목욕, 수영 등은 약 2주간 피하는 것이 도움 된다. 수술 이후에는 약 한 달 정도 안정 기간을 가지고 인공수정체가 잘 자리 잡고 있는지, 시력 회복이 잘 되고 있는지를 체크해 보는 것이 바람직하다.

 

도움말 : 에스앤유안과 정의상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