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3.3℃
  • 맑음서울 1.6℃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3.0℃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4.4℃
  • 맑음고창 1.4℃
  • 맑음제주 6.2℃
  • 맑음강화 -1.0℃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6℃
  • 맑음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2.9℃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척추관협착증, 조기 발견 시 주사 치료로 개선 도움

 

G.ECONOMY(지이코노미) | 척추는 관절과 더불어 노화 현상이 뚜렷하게 나타나는 신체 부위로 꼽힌다. 척추에 노화 현상이 발생하면 퇴행성 질환 발병 가능성이 높아지는데 대표적으로 척추관협착증을 언급할 수 있다.

 

척추관협착증이란 척추체 내 신경 통로인 척추관이 퇴행성 변화를 일으켜 좁아져 발병하는 질환을 말한다. 즉, 척추관이 좁아지면서 내부 신경을 압박해 통증을 일으키는 원리다.

 

큰 원인은 노화로 인한 퇴행성 변화다. 뼈 조직이 가시처럼 자라면서 신경을 자극하는 현상이 두드러져 만성화되는 특징을 보인다. 무엇보다 척추관을 구성하는 조직의 변성이 두드러져 신경 통로가 좁아 척수, 신경근 등을 압박한다. 이로 인해 만성적인 허리 통증을 일으키는 것이 포인트다. 아울러 척추관이 좁아지면서 하지 신경으로 향하는 혈액 또는 영양분 또한 적어져 하지 신경 기능 저하를 유발한다.

 

상기해야 할 점은 척추관협착증을 단순 허리 통증, 염좌로 여겨 방치하는 중장년층 사례가 많다는 점이다. 극심한 통증을 겪어도 파스, 소염제 등으로 단순 자가 치료에 그치는 안타까운 사례가 부지기수다.

 

척추관협착증은 퇴행성 질환이기 때문에 50대 이상 중장년층 발병 사례가 많다. 또한 갑작스레 나타나는 요추 추간판탈출증(허리디스크)과 다르게 서서히, 점진적으로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다.

 

만약 극심한 허리 통증을 겪으나 허리를 숙일 때 다소 완화되는 경우, 발과 발목의 기능 저하가 나타나는 경우, 양쪽 다리에 당김 증상이 심한 경우라면 척추관협착증을 의심해야 한다. 이때 지체하지 말고 병원을 찾아 정밀 검사 및 치료를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증상이 심하지 않다면 C-ARM(CI주사)주사치료를 고려할 수 있다. 척추에는 수많은 신경이 존재하기 때문에 허리가 아프다고 무작정 인근 부위에 주사하는 치료를 지양해야 한다. 즉, 정확한 부위에 적정 용량을 주입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이를 도와주는 것이 바로 CI주사다.

 

CI주사치료 시 뼈, 관절 등을 투시하여 실시간 풀 HD 화면으로 바로 병변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이후 신경염증을 직접 치료하기 때문에 1회로도 개선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시술 후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는 점, 10분 내외로 시술시간이 짧다는 점에서 고령층 환자도 안정적으로 치료 받을 수 있다.

 

허나 중요한 것은 안전임을 기억해야 한다. 무분별한 시술은 부작용 및 결과 불만족을 야기할 수 있기에 정형외과 전문의와 충분한 상담을 통해 결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도움말 : 이천 날개정형외과 안태선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