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3.3℃
  • 맑음서울 1.6℃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3.0℃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4.4℃
  • 맑음고창 1.4℃
  • 맑음제주 6.2℃
  • 맑음강화 -1.0℃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6℃
  • 맑음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2.9℃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목디스크 증상 방치하면 마비로 이어질 수 있어 '주의'

 

G.ECONOMY(지이코노미) 김용두 기자 | 날씨가 추워지면서 야외 활동 대신 실내 활동을 즐기는 이들이 늘고 있다. 실내 활동이 늘어날 때는 한 자세를 오랜 시간 유지하거나, 잘못된 자세를 장시간 취하는 등 바르지 못한 자세를 주의해야 한다. 그렇지 않을 경우 '목디스크'가 발병할 수 있기 때문이다.

 

현대인의 고질병이라고도 불리는 목디스크는 경추 뼈와 뼈 사이에 있는 디스크, 즉 추간판이 제자리를 탈출해 신경이나 척수를 압박하면서 통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목 통증을 비롯해 어깨, 팔, 손에서 통증과 저림 증상이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다.

 

목디스크는 이외에도 뒷목이 뻣뻣해지는 증상을 비롯하여 두통과 어지럼증 등을 유발할 수 있다. 환자에 따라서는 가슴이나 옆구리 통증, 시력 저하 등을 호소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목디스크를 빠르게 알아차릴 수 없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목디스크는 치료를 위해 증상의 정도를 따져 적합한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조기에 발견한 경우라면 약물치료나 물리치료 등 보존적 요법으로도 충분히 호전될 수 있으며, 이외에도 도수치료나 신경차단술 등의 비수술적인 치료 방법도 동원할 수 있다.

 

신경차단술은 신경 부위에 도달할 수 있는 매우 얇고 특수한 주사기를 사용해 약물을 주입하여 치료하는 방법이다. 주입된 약물이 통증을 유발하는 신경 주변의 염증을 치료하며, 통증을 완화할 수 있다.

 

신경차단술의 경우 비수술 치료이므로 피부 절개를 하지 않아 출혈, 수혈이 필요 없고 고혈압이나 당뇨병 등의 환자도 안전하게 시술할 수 있다. 다만 시술 중 신경•척수를 건드리거나 손상될 경우 증상이 더 악화될 수 있으므로 반드시 치료 경험이 많은 전문의에게 직접 시술을 받아야 한다.

 

목디스크는 치료보다 예방이 중요하다. 치료를 받더라도 생활 습관 교정이 함께 이뤄져야 더욱 효과를 볼 수 있다. 잘못된 자세를 피하고 바른 자세를 취할 수 있도록 해야 하며, 뭉친 근육을 풀어주기 위해 스트레칭을 하거나 근력 강화를 위한 운동도 도움이 된다.

 

도움말 : 회기 고려척척통증의학과 백성문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