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1℃
  • 맑음강릉 18.4℃
  • 맑음서울 16.5℃
  • 맑음대전 15.6℃
  • 맑음대구 14.0℃
  • 맑음울산 15.0℃
  • 맑음광주 16.5℃
  • 맑음부산 15.9℃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7.0℃
  • 맑음강화 15.8℃
  • 맑음보은 11.8℃
  • 맑음금산 12.7℃
  • 맑음강진군 16.0℃
  • 맑음경주시 11.3℃
  • 맑음거제 15.4℃
기상청 제공

JPY 100억엔 규모, 외화 ESG 커미티드라인…신한은행·SMBC은행 약정

국내 최초 ESG 연계 커미티드라인 약정 체결
국내 시중은행 최대 규모 외화 커미티드라인 보유
불안정한 국제금융시장 고려, 외화 비상조달라인 지속 추진

 

지이코노미 주안 기자 |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일본 SMBC(Sumitomo Mitsui Banking Corporation)은행과 JPY 100억엔(미화 7300만불 상당, 약 960억원) 규모의 외화 ESG 커미티드라인 약정을 신규 체결했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이번 약정체결로 외화 유동성 관리를 위해 지속적으로 커미티드라인을 확대해온 신한은행은 기존의 USD, EUR, CNY 외에 JPY 라인을 추가해 비상조달라인의 통화 다변화에 성공했다.

 

커미티드라인은 약정을 맺은 금융기관으로부터 약속한 한도 내에서 외화를 공급받을 수 있는 조달라인.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유동성 경색 상황에 대응할 수 있는 안정적 외화 확보 수단이다.


이로써 신한은행은 국내 시중은행 중 최대 규모인 미화 환산 기준 약 11억달러의 외화 커미티드라인을 보유하게 됐다.

 

특히, 이번 약정은 국내 최초로 커미티드라인 약정에 ESG를 연계해 조달된 자금을 친환경·사회적책임 등 지속가능 관련 자산에 활용할 수 있어 향후 유사시에도 ESG 경영을 지속할 수 있게 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ESG 커미티드라인 신규 약정을 계기로 자금거래 및 ESG 분야에서 양행간의 협력관계가 더욱 공고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국제금융시장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선제적인 대응방안을 마련해 외화 유동성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