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1℃
  • 맑음강릉 18.4℃
  • 맑음서울 16.5℃
  • 맑음대전 15.6℃
  • 맑음대구 14.0℃
  • 맑음울산 15.0℃
  • 맑음광주 16.5℃
  • 맑음부산 15.9℃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7.0℃
  • 맑음강화 15.8℃
  • 맑음보은 11.8℃
  • 맑음금산 12.7℃
  • 맑음강진군 16.0℃
  • 맑음경주시 11.3℃
  • 맑음거제 15.4℃
기상청 제공

소중한 택배, 신한은행에 '안심하고 맡기세요'

‘안심택배함’ 서비스 확대 운영
`자동화기기 코너 ‘안심택배함’ 6곳 추가 설치, 서울시 내 총 11곳 확대 운영

 

지이코노미 손성창 기자 |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안심택배함’ 서비스를 11곳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자동화기기 코너에서 안전하게 택배를 주고 받고 금융도 이용할 수 있는 것이다.

 

‘안심택배함’은 서울시가 2013년 도입한 서비스이다. 낯선 사람 대면없이 무인 보관함을 통해 택배를 주고 받을 수 있는 안전하고 편리한 복지정책이다.

 

2019년 11월 신한은행은 서울시와 ‘안심택배함’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후 (구)봉천서, 명지대, 숭실대역, 신림대학동, 외대역 등 5곳에 운영 중이다. 

 

고객 접근성이 좋은 역세권 및 다세대 주택 중심 자동화기기 코너 시흥대로(디지털라운지), 금천, 남가좌동, 신림역, 연희동, 화양동 등 6곳을 추가해 설치장소를 제공하고 CCTV를 통한 고객보안도 강화했다.

 

특히 디지털라운지 시흥대로점에 설치된 ‘안심택배함’은 기존 자동화코너와 달리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디지털데스크(화상상담기기)를 통해 금융상담을 받을 수 있다. 택배수령과 신한은행의 새로운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서울시와 함께하는 ‘안심택배함’ 설치는 지역사회 주민을 위한 편의시설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요한 사업이다”라며, “앞으로도 지자체, 공공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금융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꾸준히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