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
  • 흐림강릉 -1.7℃
  • 서울 -0.6℃
  • 대전 1.0℃
  • 대구 2.6℃
  • 울산 2.6℃
  • 광주 3.6℃
  • 흐림부산 3.3℃
  • 흐림고창 3.7℃
  • 제주 8.0℃
  • 흐림강화 -1.9℃
  • 흐림보은 1.0℃
  • 흐림금산 0.8℃
  • 흐림강진군 4.1℃
  • 흐림경주시 1.8℃
  • 흐림거제 4.4℃
기상청 제공

로얄콜렉션 ‘일관성의 TM-X’, ‘압도적 비거리의 AM-X’ 신제품 2종 출시

“비거리에 손맛까지 챙겼으면 끝이지 뭘”

지이코노미 박준영 기자 | 로얄콜렉션이 신제품 아이언 2종을 출시했다. 일관된 비거리의 상급자용 TM-X, 비거리가 특장점인 중급자용 AM-X다. 물론 부드러운 타구감은 양쪽 다 톡톡히 챙겼다.

 

 

TM-X, AM-X는 2종 모두 연철 단조 중공 구조 아이언이다. 콘택트와 비거리 향상을 위한 최적화된 페이스 구조, 정밀 단조 공법, CNC 보디를 채택했다. 또 스핀양을 늘려서 볼을 보다 정확하게 세우는 정밀도 높은 스코어(그루브) 라인과 더불어 중공 구조 내부에는 부드러운 타격감을 만드는 폴리머 인젝션 소재를 넣었다.

 

 

TM-X는 연철 단조 하이브리드 아이언이다. 고반발 MS300 판 프레스 단조 페이스를 장착했다. 중공 구조에 삽입된 폴리머 인젝션은 진동을 억제해서 부드러운 타격감을 만든다. 골퍼들이 선호하는 ‘부드러운 손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

 

헤드 크기는 로우 핸디캐퍼 골퍼가 선호하는 형태다. 콤팩트하지만 일정 수준 이상의 관용성도 갖췄다. 저중심의 캐비티백 디자인은 미스 샷 때 헤드의 뒤틀림을 억제한다.

 

 

AM-X는 비거리를 늘려주는 하이브리드 아이언이다. 5번부터 9번까지는 ‘초박막 L프레스 단조’ 페이스, PW과 AW·SW에는 ‘판 프레스 페이스’ 구조를 채택했다. 번호별 클럽의 특징과 필요한 퍼포먼스를 고려한 설계다.

 

비거리를 극대화하는 핵심 기술은 솔 중심부의 ‘하이바운스 설계 공법’이다. 낮은 무게중심에 반발력 높은 페이스가 볼을 강하게 뻗어가도록 하는 기술이다.

 

여기에 넓은 솔로 지면을 매끄럽게 빠져나가는 디자인을 적용했다. 헤드의 지면 걸림 현상을 억제해서 스피드, 비거리 감소를 최소화한다. 또 토우 부분에 스테인리스 웨이트 스크류를 장착하여 저중심 고탄도를 구현하도록 안배했다.

 

 

로얄콜렉션 코리아 최광식 대표는 이번 신제품에 대해 “골퍼들이 선호하는 비거리, 부드러운 타격감을 갖춘 하이브리드 아이언 2종”이라고 소개하며 “아이언 샷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고자 하는 골퍼에게 자신 있게 추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