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0.0℃
  • 맑음강릉 -6.2℃
  • 맑음서울 -8.0℃
  • 맑음대전 -7.1℃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4.9℃
  • 맑음광주 -5.1℃
  • 맑음부산 -4.3℃
  • 흐림고창 -5.4℃
  • 제주 1.5℃
  • 맑음강화 -9.5℃
  • 맑음보은 -7.3℃
  • 맑음금산 -7.4℃
  • 구름조금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5.3℃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BBQ 치킨캠프, 외국인 관광 상품으로 눈길

l 치킨 조리 체험 프로그램 ‘치킨캠프’, 외국인 관광객 참여 문의 전년대비 30.4% 증가
l 여행사와 연계한 외국인 대상 치킨캠프 활발…경기도 관광공사로부터 문화시설 지정
l 주한 외교관계자 초청하는 글로벌 치킨 캠프도 진행, 지난 7월부터 13개국 초청

지이코노미 양하영 기자 | 국내 최대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BBQ 그룹(회장 윤홍근)이 운영하는 치킨대학 '치킨캠프'가 세계 각국의 외국인 관광객이 몰리는 관광 프로그램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최근 엔데믹 이후 한국 방문 외국인 관광객이 증가하면서, K-치킨을 직접 조리하고 맛볼 수 있는 '치킨캠프'를 참여하는 외국인 관광객도 함께 증가했다. 올해 치킨캠프에 참여한 2,090여명의 참가자 중 11.3%가 외국인 관광객이었으며 관련 문의 또한 작년 대비 30.4% 이상 증가했다.

 

 

BBQ 산하의 프랜차이즈 전문 교육기관, 치킨대학에서 운영하는 '치킨캠프'는 치킨을 직접 만들고 먹어볼 수 있는 치킨 조리 체험 프로그램이다. 2004년부터 치킨 프랜차이즈 산업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과 이해 폭을 넓히고 평소 접하기 힘든 외식산업 현장 체험을 제공하기 위해 시작됐다.

 

2016년부터는 외국인 관광객 수요가 증가하면서 여행사와 연계한 해외 관광객 대상 별도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꾸준한 관광객 수요 증가로 치킨대학 치킨캠프는 지난해 경기도 관광공사로부터 대표 문화시설로 지정됐다.

 

BBQ 관계자는 "최근 한류 콘텐츠를 접한 외국인 관광객이 K-치킨의 본고장을 찾아 치킨 조리 체험을 문의하는 경우가 급증하고있다"며 "앞으로도 한국 치킨 프랜차이즈의 대표 브랜드로서 세계인에게 한국의 맛을 전파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BBQ는 K-치킨과 한국 식문화를 전세계에 알리는 동시에 참석 국가와의 우호관계 발전 및 신규 시장 진출 가능성 모색을 위해 한국 거주 외교대사 가족을 치킨대학으로 초청, 치킨캠프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7월부터 2회에 걸쳐 체코, 방글라데시, 말레이시아, 콩고, 잠비아, 나이지리아 등 13개국의 주한 대사관 관계자를 초청해 글로벌 치킨캠프를 진행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