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0.9℃
  • 흐림서울 -3.1℃
  • 구름많음대전 -4.3℃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1.7℃
  • 흐림광주 -1.1℃
  • 맑음부산 0.8℃
  • 흐림고창 -3.5℃
  • 맑음제주 4.8℃
  • 흐림강화 -3.5℃
  • 맑음보은 -8.7℃
  • 흐림금산 -6.6℃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김영란 인생 최고 체중…”배우로서 평생 다이어트 했다” 감량 계획 전해

G.ECONOMY(지이코노미) 관리자 기자 |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시즌3’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탤런트 김영란이 다이어트를 선언했다.

 

66세의 김영란은 1977년 영화 ‘주고 싶은 마음’으로 데뷔하며 얼굴을 알렸다. 이후40여년의 시간동안 수많은 작품에 참여하며 베테랑의 면모를 아낌없이 보여준 국민 탤런트다. 그랬던 그도 60대가 넘어 가면서 혼자서는 도저히 체중이 내려가지 않는다 고민을 토로했다.

 

김영란은 “40년이 넘는 시간동안 배우라는 직업으로 인해 한번도 다이어트를 놓고 살아 본 적이 없었다”며” 항상 작품을 들어갈 때는 집중적으로 다이어트를 했다가 작품이 끝날 때면 다시 요요가 와서 체중이 늘어나는 과정을 수없이 반복했다”고 말했다. 이에 최근 건강검진에서 고혈압과 지방간 진단까지 받아 감량을 미룰 수 없다 고백한 그다.

 

이어 “체중을 체크해 보니 62kg가 나왔는데 내 인생 최대 체중인 걸 보고 너무 놀랐다. 심지어 내장지방이 154.8cm²에 체지방량은 27kg이나 나온 걸 보고 이대로 있으면 남은 인생을 건강하게 보내지 못할 것 같다는 생각에 감량에 나선다” 말했다. 

 

평소 김영란은 체중이 늘더라도 내 나이 때 사람들도 다 그렇게 사는데 뭐 이렇게 그냥 살면 어때 라는 생각도 했다고 하지만 이번에는 건강이 나빠진다는 걱정에 더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그는 “나이가 들었기 때문에 오히려 더 건강을 위해서라도 체중 감량을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고 혼자서 하는 방법으로는 도저히 안 될 것 같아서 다이어트 전문 기업의 도움을 받아서 이번에는 좀 더 체계적으로 건강하게 관리를 해서 잃었던 자존감도 되찾고 무기력했던 삶에 활력과 건강도 되찾고 싶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