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
  • 흐림강릉 5.1℃
  • 흐림서울 -1.7℃
  • 흐림대전 -0.3℃
  • 구름많음대구 5.8℃
  • 구름많음울산 7.3℃
  • 흐림광주 3.8℃
  • 흐림부산 8.4℃
  • 흐림고창 1.6℃
  • 구름많음제주 8.6℃
  • 흐림강화 -2.8℃
  • 흐림보은 0.4℃
  • 흐림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5.7℃
  • 구름많음경주시 6.6℃
  • 구름많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식약처장, 푸드테크 등 식품산업 발전방안…식품업계 관계자 등과 논의

 

G.ECONOMY(지이코노미) 손성창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 오유경 처장은 한국식품산업협회·식품업계 관계자들과 6월 16일 강원도 고성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 푸드테크(Food-Tech) 등 첨단기술을 접목한 식품산업의 발전 방안에 대한 업계 의견을 청취하기 위함이다. 

 

푸드테크는 생명공학, 바이오기반 대체식품, AI, 3D프린팅 등 식품산업에 적용되어 새로운 가치나 신시장을 창출하는 첨단기술이다.

 

이번 간담회에서 오유경 처장은 ▲푸드테크 등 첨단기술을 접목한 식품산업 현황 ▲푸드테크 분야 향후 정책방향 ▲식품업계 애로사항 등에 대해 논의했다.

 

식약처는 향후 이해관계자 의견수렴 과정 등을 거쳐 대체단백질식품의 기준을 신설하고 첨단기술로 개발된 새로운 식품첨가물의 인정기준을 신설하는 등 신기술 적용 식품에 대한 안전기준을 마련할 계획이다.

 

 

오유경 처장은 “최근 전 세계적으로 식품산업에 AI, IoT, ICT 등 각종 혁신기술을 융합한 푸드테크가 주목*받고 있다”며, “오늘 간담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세심하게 검토하여 식품안전 정책에 적극 반영하고 합리적 규제를 마련하는 등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업계에서도 국민이 안심하고 식품을 섭취할 수 있도록 안전한 식품을 제조·공급하는 한편 식품산업 발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달라”고 강조했다.

 

식약처에 따르면 세계 대체식품 시장규모는 2018년 11.5조원에서 2025년 21.4조원으로, 세계 메디푸드 시장규모는 2018년 21조원에서 2026년 35조원 예상된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푸드테크 등 식품산업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산업계와 소통하고 규제과학에 기반한 식품안전정책을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