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13.7℃
  • 맑음서울 15.5℃
  • 맑음대전 13.2℃
  • 맑음대구 11.3℃
  • 맑음울산 11.2℃
  • 맑음광주 15.5℃
  • 맑음부산 14.4℃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6.4℃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10.4℃
  • 맑음금산 10.1℃
  • 맑음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8.9℃
  • 맑음거제 13.0℃
기상청 제공

신종자본증권 3천억원, 우리금융 발행 성공

우리금융지주 설립 후 역대 최저 스프레드로 발행
안정적 BIS비율 유지 및 손실흡수능력 강화 효과

 

지이코노미 손성창 기자 | 우리금융지주(회장 손태승, 우리금융)는 3000억원 규모의 원화 신종자본증권(조건부자본증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우리금융은 금번 발행을 통해 우리금융지주 자기자본비율(BIS비율)은 22년말 기준으로 약 15bp 가량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 1일 수요예측에서 신고금액 기준 3.74대 1의 역대 최고 참여율로 모집 완료했다. 그 결과 우리금융지주가 예상했던 공모희망금리 4.70%~5.60%의 하단보다 낮은 4.65%(스프레드 1.41%)로 발행금리가 최종 결정됐다.

 

특히, 해당 스프레드는 우리금융지주 신종자본증권 발행 사상 최저 수준으로 당사에 대한 시장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연초 금융지주회사 신종자본증권 발행 물량 집중에도 불구, 투자자 대상 IR을 통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회사의 이익 창출력 등을 적극 알린 결과로 발행에 성공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올해 경기침체 우려 등 금융환경 불확실성에 대비한 지속적인 리스크 관리와 손실흡수능력 확충을 통해, 지속성장 가능한 금융지주회사 체제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