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13.7℃
  • 맑음서울 15.5℃
  • 맑음대전 13.2℃
  • 맑음대구 11.3℃
  • 맑음울산 11.2℃
  • 맑음광주 15.5℃
  • 맑음부산 14.4℃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6.4℃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10.4℃
  • 맑음금산 10.1℃
  • 맑음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8.9℃
  • 맑음거제 13.0℃
기상청 제공

안성시, 불법 주정차 단속 시간 완화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지이코노미 이상권 기자 | 안성시는 안성경찰서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불법 주정차 단속 시간을 완화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안성시는 경제적 불황 속에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 주·정차 단속 유예 시간 조정안을 도출 2023년 제4회 안성경찰서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에 상정 보류되었으나, 2024년 1회 안성경찰서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에 재심의 상정하여 가결되었다.

 

주·정차 단속 유예 시간은 점심시간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이며 저녁 시간 오후 7시부터 다음날 오전 8시까지 단속을 유예하기로 결정돼 2024년 6월 1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기존 유예 시간보다 점심시간이 30분 늘어났고 저녁 시간은 퇴근 시간 1시간 정도 원활한 차량 소통을 확보하고 오후 7시 이후부터 단속을 유예하기로 했다.

 

하지만 6대 불법 주·정차 단속 구간(어린이보호구역, 소화전 반경 5m, 교차로·모퉁이 5m, 버스정류장 10m 이내, 횡단보도, 인도)은 절대 불법 주·정차 금지구역으로 유예 시간 없이 24시간 단속을 실시한다.

 

최근 6대 불법 주·정차 단속 구간은 주민신고제인 행정안전부 안전신문고 앱으로 신고가 폭등하고 있어 차량 운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김보라 시장은 “이번 주정차 단속 시간 유예로 전통시장 및 주변 상가(음식점 등)의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야간 주차난이 조금이나마 완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올바른 주차문화 확립과 원활한 차량 소통을 위해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우선으로 선진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적극 협조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