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비, 고진영, 최나연, 안병훈 등 골프 선수들 개인 유튜브 개설 운영 주목 받아
박인비, 고진영, 최나연, 안병훈 등 골프 선수들 개인 유튜브 개설 운영 주목 받아
  • 김대진
  • 승인 2020.04.02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인비의 유튜브 방송 장면
박인비의 유튜브 방송 장면

[G-ECONOMY 김대진 편집국장] 박인비 고진영 안병훈 등 골프 스타들이 개인 유튜브를 개설해 주목을 받고 있다.  

박인비(32)는 1일 유튜브에 ‘박인비 인비리버블-inbeelievable’ 채널을 공식 오픈했다.

박인비는 채널을 소개하는 글에 “골프로 하는 다양한 도전이라는 주제로 유튜브를 시작합니다. 많이 응원해주세요”라고 적었다. 박인비 채널엔 3개의 영상이 등록됐다. 이 중 2개의 영상 콘텐츠는 ‘스테이 앳 홈(STAY AT HOME) 챌린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스포츠 스타들 사이에서 “집에 머물자”는 ‘스테이 앳 홈 챌린지’가 퍼지고 있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와 로리 맥길로이(북아일랜드) 등도 SNS에 집에서 훈련하는 사진 등을 올린 바 있다.

박인비는 집에서 촬영한 ‘골프 여제 박인비 반려견 3년이면 골프도 함께 한다’는 영상에서 플라스틱 재질 골프공을 칩샷으로 올렸고, 반려견인 리오가 타구를 입으로 받는다. 박인비는 이어 ‘STAY AT HOME’을 카메라에 보여주고 소독제로 손을 닦는다.

박인비는 칩샷으로 약 3m 떨어진 물컵에 공을 집어넣는 장면도 연출한다. 박인비는 첫 번째 시도에서 실패했지만, 두 번째에 공을 물컵에 집어넣었다. 이 영상에서도 박인비는 ‘STAY AT HOME’을 보여주고 소독제로 손을 닦는다.

박인비가 유튜브 방송을 통해 소개하고 있는 경주 블루원CC 홀인원 시도 장면
박인비가 유튜브 방송을 통해 소개하고 있는 경주 블루원CC 홀인원 시도 장면


박인비가 올린 마지막 콘텐츠는 경주 블루원 디아너스CC에서 촬영한 것이다.

125야드 거리에서 홀인원에 도전했고 125차례 샷을 날렸다. 홀인원하면 유소년 골퍼를 위해 1만 달러를 기부하기로 했지만, 공은 모두 홀을 비껴갔다.

박인비는 “아쉽다. 될 듯 말 듯 했다. 도전했다는 게 의미가 있는 것 같다. 홀인원은 정말 어렵다는 걸 다시 깨달았다”고 말했다.

이 콘텐츠는 2일 오후 4시 현재 조회수가 1,732회를 기록했다.

고진영이 유튜브 채널에서 자신이 사용하고 있는 골프클럽에 대해 하나하나 설명하고 있다
고진영이 유튜브 채널에서 자신이 사용하고 있는 골프클럽에 대해 하나하나 설명하고 있다

고진영(25)은 지난해 9월 28일 ‘고진영고진영고’ 채널을 개설했다. 

고진영은 골프장 안팎의 모습을 담은 영상을 올린다. 지난달 5일 올린 올해 전지훈련 3주차 콘텐츠 조회 수는 10만 회, 지난달 27일 올린 자신의 골프 클럽 소개 영상은 5일 만에 조회 수 6만 회를 넘겼다. 고진영고진영고의 모든 영상이 조회 수 1만 회를 넘는다.

최나연(33)은 지난해 12월 7일 ‘나연이즈백’ 채널을 개설했다. 총 15개의 영상이 제공된다.

최나연은 어프로치 꿀팁, 기본기 짚고 넘어가기, 허리 스트레칭 방법 등 자신만의 골프 비법과 일상을 소개한다.

지난달 19일 올린 어프로치 꿀팁 영상은 조회수가 17만 회를 돌파했다.

안병훈(29)은 지난달 18일 ‘안메이징 골프’이라는 채널을 열었다.

쇼트게임과 벙커샷, 하이스핀샷 비법 등을 자세하게 소개한다. 안병훈은 구독자의 질문에 일일이 답변을 다는 등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620 (유진빌딩)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지이코노미(주) G.ECONOMY
  • 매체명 : G.ECONOMY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G.ECONOMY ONLINE CEO 김용두, MAGAZINE CEO 강영자
  • 편집인 : 김대진    |    디지털미디어국장 김민제
  • G.ECONOM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G.ECONOM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