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영2, 즐기면서 했더니 우승했다... 연장 2차전서 이글 퍼트 성공시켜 우승컵 안아
김지영2, 즐기면서 했더니 우승했다... 연장 2차전서 이글 퍼트 성공시켜 우승컵 안아
  • 김영식
  • 승인 2020.06.28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LPGA '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 연장전서 박민지 꺾고 통산 2승 올려
김지영2가 우승을 확정짓고 동료로부터 꽃가루 세례를 받고 있다.
김지영2가 우승을 확정짓고 동료들로부터 꽃가루 세례를 받고 있다.

[포천=지이코노미(G-ECONOMY) 김영식 기자] 김지영2(24)이 28일 포천힐스CC(파72/ 6,503야드)에서 열린 KLPGA 투어 'BC카드 한경 레이디스컵(총상금 7억, 우승상금 1억 4천만 원)' 최종일경기에서 박민지(21)를 연장 2차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꺾고 통산 두 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김지영2와 박민지는 4라운드 시작때 취재진을 향해 사전에 사인을 주고 받아 맞춰둔 똑같은 포즈를 취하며 즐겁게 시작했다. 선두를 노리는 경쟁자였지만 부담감이 적은 상태로 라운드를 즐겼다. 이것이 마지막 날 두 선수가 보인 역전 플레이의 원동력이었다.

추격의 시작은 김지영2가 2번 홀부터 5번 홀 4연속 버디를 기록하며 전날 선두 이소미를 제치고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이후 김지영2가 파행진을 이어가던 중에 박민지가 바통을 이어받아 2번 홀 버디와 7, 8, 9번 홀 연속 버디를 기록하며 김지영2를 이어 2위로 올라섰다.

10번 홀 박민지의 보기 이후 12번홀 김지영2의 보기가 나오자 박민지가 버디를 기록하며 둘의 간격을 좁혀갔다. 13번 홀 둘 다 버디를 기록하며 박민지와 김지영2의 공동 선두를 주고받는 가운데 14번 홀에서 김지영2가 버디를 추가하며 공동선두를 허락하지 않았다. 

김지영2는 17번홀 6.6미터 파 퍼트를 성공시키며 위기상황을 모면하며 선두를 지켰으나 18번 홀에서 또 다시 박민지가 버디 퍼트를 성공시키며 최종스코어 18언더파 207타로 김지영2와 승부를 연장까지 끌고 갔다. 

우승트로피에 입을 맞추며 포즈를 취하는 김지영2
우승트로피에 입을 맞추며 포즈를 취하는 김지영2

연장 1차전에서 두 선수는 장타자들 답게 나란히 버디를 기록하며 2차 연장전을 이어갔다. 2차 연장에서 박민지가 두 번째 샷한 공이 카트길 옆 러프로 떨어지고 김지영2의 공이 핀하이로 홀 6m 안팎에 붙었다. 김지영2는 이글퍼트를 성공시켜 승부를 끝냈다.

김지영은 "그동안 멘탈이 약했으나 멘탈을 보강하면서 경기를 즐기게 되었다.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할 수 있을지 몰랐는데 앞으로 경기도 오늘처럼 즐기면서 골프를 치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620 (유진빌딩)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지이코노미(주) G.ECONOMY
  • 매체명 : G.ECONOMY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G.ECONOMY ONLINE CEO 김용두, MAGAZINE CEO 강영자
  • 편집인 : 김대진    |    디지털미디어국장 김민제
  • G.ECONOM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G.ECONOM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