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스 잉글리시도 코로나19 확진, PGA투어 5번째...몇 명까지 갈까?
해리스 잉글리시도 코로나19 확진, PGA투어 5번째...몇 명까지 갈까?
  • 김대진
  • 승인 2020.06.30 14:0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리스 잉글리시 (PGA 홈페이지)
해리스 잉글리시 (PGA 홈페이지)

 

[G-ECONOMY 김대진 편집국장]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뛰고 있는 해리스 잉글리시(31·미국)가 PGA 투어 선수 중 다섯 번째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PGA는 30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잉글리시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발표했다.
 
잉글리시는 7월 2일 열리는 '로켓 모기지 클래식'을 앞두고 실시한 코로나19 검사에서 확진자로 분류됐다. 잉글리시는 PGA 투어의 코로나19 매뉴얼이 따라 자가 격리 치료를 받게 됐고, 해당 대회에 출전하지 못하게 됐다.
 
잉글리시는 "건강하다고 느꼈기에 확진 소식이 실망스럽다"면서도 "코로나19 음성 반응이 나오지 않으면 대회장에 출입할 수 없다는 투어의 새 규정을 지지한다. 완쾌 후 다시 경기에 나설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잉글리시는 PGA 투어 통산 2승을 올린 선수다. 이번 시즌에는 밀리터리 트리뷰트에서 공동 3위에 오른 것이 최고 성적이다. 현재 세계랭킹 139위다.
 
잉글리시는 지난달 11일 재개된 PGA 투어의 5번째 코로나19 확진자다. 
 
앞서 닉 와트니, 캐머런 챔프, 데니 매카시(이상 미국), 딜런 프리텔리(남아공) 등 4명의 선수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감진순 2020-06-30 17:37:03
나쁜 놈

  •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620 (유진빌딩)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지이코노미(주) G.ECONOMY
  • 매체명 : G.ECONOMY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G.ECONOMY ONLINE CEO 김용두, MAGAZINE CEO 강영자
  • 편집인 : 김대진    |    디지털미디어국장 김민제
  • G.ECONOM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G.ECONOM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