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9.9℃
  • 맑음강릉 13.5℃
  • 맑음서울 11.6℃
  • 연무대전 12.1℃
  • 맑음대구 11.8℃
  • 구름많음울산 12.1℃
  • 맑음광주 13.5℃
  • 구름많음부산 14.5℃
  • 맑음고창 12.9℃
  • 맑음제주 15.6℃
  • 맑음강화 10.4℃
  • 맑음보은 11.1℃
  • 맑음금산 11.1℃
  • 맑음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2.2℃
  • 맑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서울시, 이문4구역 재개발 등 3건 건축심의 통과…총 5,243세대 공급

URL복사

오 시장 취임 후 신속한 주택공급 역점…대규모 물량확보 사례, 장기전세주택도 지속공급

 

G.ECONOMY(지이코노미) 정길종 기자 | 동대문구 이문동, 금천구 시흥동, 강남구 대치동에 총 5,243세대의 공동주택이 대규모 공급된다.


서울시는 26일 「제19차 건축위원회」를 열고 ▲동대문구 이문4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사업 ▲금천구 대한전선부지 특별계획구역 주택건설사업 ▲강남구 대치우성1차아파트 재건축사업, 3건에 대한 건축계획안을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이번 건축심의 통과로 3개 지역에서 임대주택 1,044세대를 비롯해 총 5,243세대(분양주택 4,199세대) 아파트를 공급할 계획이다. 특히, 임대주택의 경우 기존에 주력했던 소형 평형뿐 아니라, 신혼부부가 아이를 키우면서 계속 거주할 수 있는 중형 평형의 ‘장기전세주택’ 공급분(355세대)을 포함하고 있다.


이번 건축심의 통과는 오세훈 시장이 주택시장 안정을 위한 신속한 주택공급에 전력을 다하고 있는 가운데 대규모 주택물량을 공급하는 사례로, 주변 시세의 80% 이하 보증금으로 최장 20년까지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는 ‘오세훈표 장기전세주택’ 공급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첫째, 동대문구 이문4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사업은 총 3,541세대 중 임대 830세대, 분양 2,711세대를 공급할 계획이다. 이 중 임대는 행복주택 등으로 570세대(20㎡, 30㎡, 39㎡, 45㎡, 52㎡형)와 장기전세주택으로 260세대(45㎡, 52㎡형)를 공급한다.


이 재개발사업 부지는 지하철 1호선 외대앞역과 신이문역 사이에 위치한 교통 요지로서, 최고층수 40층의 대규모 공동주택과 근린생활시설 등을 공급함으로써 강남북 균형발전을 위한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공원과 인접한 301동의 경우 현상설계 등을 통하여 실사용 면적 25㎡ 이상으로 고급 호텔형 컨셉의 랜드마크적 임대주택을 건설함으로써 기존 임대주택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타파할 계획이다.


둘째, 금천구 대한전선부지 주택건설사업은 총 990세대 중 임대 128세대, 분양 862세대를 공급할 계획이다. 이 중 임대는 사회초년생 등을 위한 행복주택 76세대(42㎡형)와 3~4인 가구를 위한 장기전세주택 52세대(59㎡, 84㎡형)를 공급한다.


이 주택건설사업은 사업부지 건너편에서 진행되고 있는 금천종합병원 건립사업과 함께 지역 활성화 요인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셋째, 강남구 대치우성1차아파트 재건축사업은 총 712세대 중 임대 86세대, 분양 626세대를 공급할 계획이며, 이 중 임대는 행복주택 43세대(43㎡형)와 장기전세주택 43세대(59㎡형)를 공급한다.


이 재건축사업은 기존의 폐쇄형 단지 배치를 벗어나 담장을 걷어내고 영동대로변에 지역 주민과 함께 사용하는 작은도서관, 다함께돌봄센터 등의 주민공동시설을 설치함으로써 주변 지역과 소통하고 가로에 순응하는 열린 단지로 계획하여 주변 재건축 단지에 좋은 본보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이제 스피디한 주택 공급이 본궤도에 올랐다”면서 “앞으로도 서울시는 지속적인 주택 공급으로 주택 시장을 신속하게 안정화시켜 가면서, 장기전세주택 등 지속가능한 양질의 임대주택도 충분히 공급해 서민 주거난을 해소해 가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