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33.5℃
  • 흐림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31.9℃
  • 구름많음대구 30.9℃
  • 구름많음울산 27.9℃
  • 흐림광주 29.3℃
  • 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30.4℃
  • 흐림제주 32.6℃
  • 흐림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29.7℃
  • 흐림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29.9℃
  • 구름많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팔 들어올리기 힘들고 어깨 계속 아프다면, 어깨충돌증후군 가능성

G.ECONOMY(지이코노미) 강승현 기자 |  팔을 들어올리게 되면 어깨 뼈의 지붕인 견봉과 팔 뼈인 상완골이 서로 부딪히게 되는데 이 사이를 지나는 회전근이 좁아진 공간에 갇히게 되면 관절을 움직일 대마다 통증이 생기고 나아가 염증까지 생길 수 있다.

 

우리 어깨는 신체 중에 유일하게 360도로 회전이 가능한 부위인 만큼 사용 범위가 넓고 사용 횟수도 월등히 많다. 그렇기 때문에 쉽게 피로가 쌓이고 퇴행성 변화를 빠르게 겪게 된다.

 

나이가 들면서 어깨가 아프면 노화 현상의 일부라고 생각할 정도로 어깨 통증은 빈번하게 발생한다. 그러나 어깨 관절에 통증을 유발하는 원인은 다양하며 그 원인을 알고 맞춤 치료를 해야 한다. 대표적으로 오십견부터 어깨충돌증후군, 회전근개파열, 석회화건염 등이 있다.

 

그 중 어깨충돌증후군은 나이가 많지 않아도 발생할 수 있으며 어깨 통증과 함께 팔을 들어올리는 운동 제한이 발생한다는 특징이 있다. 일정 각도 이상에서 통증이 생기거나 마찰음이 생기고 야간에 주로 통증이 나타나 수면 장애가 나타났다면 치료를 받아야 한다.

 

이를 방치하게 되면 계속해서 같은 부위가 부딪히면서 염증이 지속되고 나아가 퇴행성관절염과 같은 2차적 질환으로 발전할 수도 있다. 초기의 경우에는 스트레칭, 약물치료, 주사치료 등 보존적 치료로 호전을 기대할 수 있다.하지만 꾸준히 보존적 치료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어깨 힘줄 파열이 심하다면 불가피하게 관절내시경을 이용한 수술적 치료도 고려해야 한다.

 

평소 어깨충돌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볼 때 고개를 너무 숙이지 않고 자신의 키에 맞도록 의자와 책상 높이를 조절하는 것이 좋다. 또한 틈틈이 목을 위로 들어 스트레칭하거나 목을 자주 돌려주는 것이 좋다.

 

도움말 : 의정부 참튼튼병원 관절외과 윤영현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