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4.7℃
  • 맑음강릉 -0.3℃
  • 서울 -2.3℃
  • 구름많음대전 -3.1℃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1.0℃
  • 구름많음광주 -1.1℃
  • 맑음부산 -0.2℃
  • 흐림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4.3℃
  • 흐림강화 -2.7℃
  • 흐림보은 -6.7℃
  • 흐림금산 -5.5℃
  • 흐림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0.6℃
기상청 제공

서요섭, '군산CC오픈' 3차 연장 승부끝 시즌 첫 승

- 서요섭, 개인 연장 승부 1승 1패
- 약 1년 만에 우승...통산 4승

 

G.ECONOMY(지이코노미) 김영식 기자 | 3차 연장 승부 끝에 서요섭(26, DB손해보험)이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서요섭이 황인춘(48, 디노보), 함정우(28, 하나금융그룹)와 3차 연장까지 가는 접전을 이어갔지만 서요섭의 버디로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서요섭은 28일 전북 군산시에 위치한 군산CC(파72)에서 열린 ‘바디프랜드 팬텀로보 군산CC 오픈(총상금 5억, 우승상금 1억)’ 최종일 보기 없이 버디 5개를 적어내며 공동선두로 대회를 마쳤다.

 

함정우가 이글 1개, 버디 8개, 보기 1개를 묶어 9타를 줄이며 9언더파 맹타를 몰아치며 서요섭과 동률을 이뤘고 황인춘도 보기 없이 이글 1개와 버디 6개를 묶어 8타를 줄이며 14언더파 274타를 기록해 연장으로 승부를 이어갔다.

 

연장 첫 번째와 두 번째에서 서요섭, 황인춘, 함정우 모두 파를 기록해 세 번째 승부로 이어갔고 서요섭이 버디를 기록하며 연장 승부를 마치며 서요섭이 우승 상금 1억의 주인공이 됐다.

 

이번 우승으로 서요섭은 약 1년만에 우승을 추가해 통산 4승을 기록했고, 개인통산 연장전 2전 1승 1패가 되었다.

 

서요섭은 전날 18번 홀에서 강경남에게 선두를 놓치는 실수를 범했지만 최종일 우승을 하면서 아쉬움을 씻어냈다. 그는 “연장 승부에서 이긴 적이 처음이라 더 기쁘다.”며 “기회가 왔을 때 잘 살려 5타라는 스코어를 줄일 수 있었던 것 같다. 보기없이 플레이한 것에 상당히 만족한다.”고 우승 소감을 말했다.  

 

시즌 첫 승을 이룬 서요섭은 "남은 대회서 차근차근 좋은 성적을 기록하다 보면 ‘제네시스 대상’도 노려볼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이번 우승을 계기로 ‘제네시스 대상’에 한 번 도전해보겠다."는 포부도 전했다. 

 

[사진=KPGA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