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7.5℃
  • 맑음강릉 26.7℃
  • 구름많음서울 19.6℃
  • 맑음대전 18.9℃
  • 구름조금대구 22.6℃
  • 구름조금울산 21.4℃
  • 박무광주 19.9℃
  • 구름조금부산 21.6℃
  • 맑음고창 17.4℃
  • 맑음제주 19.1℃
  • 구름조금강화 18.7℃
  • 맑음보은 17.0℃
  • 맑음금산 16.7℃
  • 맑음강진군 18.6℃
  • 구름많음경주시 20.2℃
  • 맑음거제 18.4℃
기상청 제공

용인시민 안전을 위한 시장ㆍ경찰서장ㆍ소방서장의 정례간담회 ‘안전문화살롱’이 매달 열린다

용인특례시와 동ㆍ서부 경찰서, 소방서 간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으로 재해·범죄 예방 등 논의

지이코노미 양하영 기자 |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오는 12월부터 매달 첫 번째 목요일에 시와 용인 동‧서부경찰서, 용인소방서 등 시민 안전 유관기관장들의 정기 간담회인 ‘안전문화살롱’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용인의 4개 기관장이 격의 없이 대화하면서 자연재해ㆍ범죄 예방 등 시민의 안전을 위한 일을 논의하는 소통 채널을 정례적으로 가동하겠다는 것이다.

 

첫 간담회는 12월 7일 시청 접견실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이 자리에서 용인시민 안전 보험을 내년에 가입할 계획임을 소개하고 각 기관의 의견을 청취할 방침이다.

 

이후 간담회는 각 기관을 순회하며 열리게 된다. 기관장들이 일선 근무자들을 격려하고 현장의 애로사항도 챙기고 듣겠다는 뜻도 가미된 순회 간담회다.

 

4개 기관장이 정기 간담회를 열기로 한 것은 지난달 말 이상일 시장과 홍기현 경기남부경찰청장, 김경진 용인동부경찰서장, 이종길 용인서부경찰청장이 만난 자리에서 용인시민의 안전책임을 맡은 기관의 장들이 정례적인 소통을 통해 대화하고 협력하는 시스템을 만들자는데 뜻을 함께한 데서 비롯됐다.

 

이후 시는 세부 계획을 수립하고 동ㆍ서부경찰서는 물론 용인소방서도 참여하도록 제안했다.

 

이상일 시장은 “지난 여름 수도권에서 소위 '묻지마 범죄'들이 발생한 뒤 시는 시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다중 밀집 지역의 CCTV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도로 밑 통로 박스(토끼굴)를 전부 점검하는 등 시 차원의 예방 노력을 기울였고, 경찰의 특별 방범 활동을 적극 지원했다”며 “용인을 보다 안전한 도시로 만들기 위해 4개 기관이 긴밀하게 소통하고 협력하는 체계를 갖추기 위해 4개 기관장 간담회를 정례화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