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0.0℃
  • 맑음강릉 -6.2℃
  • 맑음서울 -8.0℃
  • 맑음대전 -7.1℃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4.9℃
  • 맑음광주 -5.1℃
  • 맑음부산 -4.3℃
  • 흐림고창 -5.4℃
  • 제주 1.5℃
  • 맑음강화 -9.5℃
  • 맑음보은 -7.3℃
  • 맑음금산 -7.4℃
  • 구름조금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5.3℃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용인시, 학생들이 모은 탄소중립포인트 어려운 학생들 도시락으로 전달

- 용인특례시, 2000만원 상당…SKC&C와 출범 학생환경교육단 주도 555만점 적립
- 이상일 시장,“학생들 탄소중립 실천 참여·어려운 이웃 돕는 나눔에 감사”강조

지이코노미 양하영 기자 | 단국대와 고림중, 덕영고, 동백중, 용인초, 영문중 학생들이 탄소중립 실천으로 모은 포인트가 지역 저소득층 아동을 위한 도시락으로 전해졌다.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29일 시청 컨벤션홀에서 열린 탄소중립 실천 성과 공유 행사에서 학생들은 SK(주)C&C에 탄소중립 포인트를, SK(주)C&C는 시에 포인트 가치 상당 후원금을, 시는 지역아동센터에 도시락(2000만원 상당)을 각각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학생들은 지난 6월부터 이달 27일까지 잔반 남기지 않기, 다회용기 사용하기, 플로깅 등 총 2만4568건의 탄소중립을 실천해 349만1288g 상당의 탄소를 저감했고 555만3950점의 탄소중립포인트를 모았다.

 

포인트 수집엔 시가 지난 6월 SDGs(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을 위해 단국대, SK(주)C&C와 공동으로 출범시킨 학생환경교육단 소속 학생들과 이들을 통해 탄소중립 교육을 받은 3000여 학생들이 함께 했다.

 

포인트를 적립하는 데는 SK(주)C&C가 개발한 탄소중립 실천 어플인 ‘행가래’를 이용했다. 탄소중립 실천 행동을 사진이나 QR로 인증하면 포인트를 누적하는 방식인데, 학생들이 모은 555만여점의 포인트는 약 2000만 원에 해당한다.

 

이상일 시장은 “학생들이 환경교육을 받고 탄소중립을 실천해 이렇게 훌륭한 성과를 냈고, 지역의 어려운 아이들을 위해 뜻깊은 나눔까지 참여해 감사하다”며 “탄소중립은 꼭 이뤄야 할 목표인데 실천을 통해서만 달성할 수 있다. 탄소중립 실천을 확산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또 “12월 5일엔 시청에서 반기문 전 UN사무총장이 기후위기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특강을 한다”며 “많은 시민이 특강에 참여해 우리가 직면한 환경문제를 해결하는 현명한 지혜를 얻어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탄소중립 실천에 참여한 한 학생은 “생활 속에서 실천한 작은 행동이 선한 영향력이 돼 환경보호는 물론 어려운 이웃을 돕는 데까지 이어져 뿌듯한 마음”이라며 “앞으로도 학교와 가정에서 꾸준히 탄소중립 실천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