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0.9℃
  • 맑음강릉 16.5℃
  • 구름많음서울 10.2℃
  • 맑음대전 12.2℃
  • 구름조금대구 17.3℃
  • 구름많음울산 19.0℃
  • 맑음광주 9.3℃
  • 맑음부산 19.0℃
  • 구름조금고창 7.0℃
  • 구름많음제주 11.1℃
  • 구름조금강화 9.4℃
  • 맑음보은 11.7℃
  • 맑음금산 10.5℃
  • 맑음강진군 10.0℃
  • 구름조금경주시 18.6℃
  • 맑음거제 17.2℃
기상청 제공

서대문구, 그린벤처와 로컬벤처 발굴 육성한다

URL복사

온라인 실전창업교육 및 사업계획 발표하는 경연대회로 진행

 

G.ECONOMY 이대희 기자 | 서대문구가 기후환경과 지역자원을 아이템으로 창업에 도전하는 유망 벤처를 발굴하기 위해 4월 23일부터 5월 4일까지 ‘2021 서대문구 사회적경제 창업캠프’를 개최한다.


구는 사회적경제 비즈니스 역량을 키워 그린벤처와 로컬벤처로 성장하고자 하는 창업 팀을 인터넷을 통해 이달 19일까지 모집한다.


심사를 통해 그린벤처 8개 팀과 로컬벤처 16개 팀을 선발하고 온라인을 통한 4회의 실전창업교육과 경연대회를 진행한다.


교육은 이해관계자 분석, 아이디어 구체화, 창업사례 특강, 비즈니스 모델 도출, 시장 및 경쟁사 분석, 사업계획서 작성을 위한 1:1 코칭 등으로 진행된다.


또 사업계획을 발표하는 경연대회를 열어 12개 우수 팀에게 추후 진행될 ‘서대문 창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참가 기회를 제공한다. 또 5개 팀에는 소정의 상금도 수여한다.


이번 캠프 참가 팀 모두는 서대문 사회적경제 창업인재풀로 등록 관리된다.


앞서 구는 지난달 ‘2021 서대문 스타트업 비전포럼’을 열고 지역의 특화 창업모델로 그린벤처와 로컬벤처의 비전을 제시한 바 있다.


문석진 구청장은 “기후환경 에너지 문제 해결과 지역자원 활용 아이디어를 지닌 많은 그린벤처와 로컬벤처들이 서대문구의 안정된 창업환경 위에서 성장하도록 물심양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사회적경제 창업 생태계를 조성하고 초기 창업 팀을 적극 지원해 온 서대문구는 특히 사회적경제마을자치센터와 신촌역사 내 창업육성공간 ‘소셜라운드’를 통해 지역 특화모델을 발굴 육성한다는 목표다.


한편 구는 2015년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원 조례’ 제정 이후 창업 지원에 꾸준히 힘써 온 결과 106개 창업 팀이 육성되고 32개 팀이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되는 성과를 얻었다.